박노해 사진전 - 나 거기에 그들처럼
박노해 사진전 - 나 거기에 그들처럼

 
작성일 : 10-10-06 23:07
[쿠키뉴스] ‘노동의 새벽’ 시인 박노해, 사진작가로 변신
 글쓴이 : 나 거기에 (211.♡.149.164)
조회 : 1,597  
‘노동의 새벽’ 시인 박노해, 사진작가로 변신

[2010.10.06 16:09]        


[쿠키 문화] '노동의 새벽'의 시인 박노해(53·사진)가 사진작가로 변신했다.

박 시인은 7일부터 25일까지 서울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본관에서 사진전 '나 거기에 그들처럼'을 연다. 전시될 사진들은 박 시인이 세계 곳곳을 여행하며 찍은 사진들로 중동을 포함해 아프리카 아시아 중남미 지역의 '민초'들의 삶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박 시인의 첫 사진전은 지난해 12월 '라 광야'라는 타이틀로 열렸었다. 수동식 필름 카메라와 35mm 렌즈만으로 찍은 흑백사진 120여점은 1998년 출소 이후 10여년간 찍었던 사진 13만여장 중 고른 것이다.

전문적인 사진 수업 없이 '똑딱이 카메라'로 찍기 시작한 이번 전시 사진들은 알파카를 재배하며 생계를 꾸리는 페루의 11살 어린 가장, 총살 직전의 체 게바라에게 마지막 식사로 땅콩죽을 끓여줬다는 볼리비아의 여인, 페루 수도 리마의 달동네 산크리스토발 마을, 고향 땅에서 쫓겨나 눈물 흘리며 걸어가는 팔레스타인 여인 등이 포함돼 있다.

모두가 세계의 가난과 분쟁 현장의 모습을 생생히 담은 것들로, 80년대 초반 암울했던 우리 노동계의 현실을 그대로 담았던 그의 시들에 담긴 '박노해 정신'과 일맥 상통한다.

박 시인은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단 한번도 그들을 연민이나 자선의 대상으로 본 적이 없다"며 "내가 사진속 사람들을 찍은 게 아니라 그들이 카메라를 통해 내 가슴에 진실을 쏜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시인이 되고자 시를 쓴게 아니듯이 사진작가가 될 생각은 없으며 향후 3~4년 이내에는 사진전도 열지 않겠다"고 말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박 시인은 "그동안 만년필로 눌러쓴 시 5000편 가운데 일부를 묶어 시집을 출간할 계획"이라고도 덧붙인 것으로 알려졌다.

주최측은 "작가의 뜻에 따라 사진전 수익금은 국경 너머 가난과 분쟁으로 고통받는 이웃들을 위한 평화나눔과 생명을 살리는 일에 쓸 것"이라고 말했다. 전시 관람료는 3000원, 12일과 14,21일 오후에는 작가와의 대화 시간도 마련된다.

박노해 시인은 1984년 첫 시집 '노동의 새벽'을 펴내 얼굴 없는 시인으로 불리면서 노동운동가로 활동하면서 1989년 남한사회주의노동자동맹(사노맹) 결성을 주도한 혐의로 체포돼 무기징역을 선고받았다. 1998년 8.15 특사로 석방된 뒤 세계 분쟁지역 등을 여행하며 평화운동을 펼치고 있다.


 
 

Total 9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9 [쿠키뉴스] ‘노동의 새벽’ 시인 박노해, 사진작가로 변신 나 거기에 10-06 1598
68 [이투뉴스] 시인 박노해, 120여점 중남미 현장 카메라에 담았다 나 거기에 10-06 1738
67 [AM7] 최후의 영토서 찾아낸 한떨기 희망 나 거기에 10-06 1484
66 [뉴스엔] 박노해, '내 사진전은 아픈 민초들이 모인 G 120&… 나 거기에 10-06 1582
65 현대 문명의 위기와 삶의 성찰 담은 '나 거기에 그들처럼&#… 뉴시스 10-06 1811
64 [연합뉴스] 박노해가 렌즈에 담은 세계의 가난.분쟁 나 거기에 10-06 2025
63 박노해 사진전 <나 거기에 그들처럼> 보도자료 나 거기에 10-01 1997
62 아래 글은 2010년 박노해 첫 사진전 <라 광야>展 언론보도… 나 거기에 09-25 1514
61 ------------------------------------------------------------… 나 거기에 09-22 1469
60 시인 박노해가 카메라를 든 이유 레이디경향 02-08 2482
59 저항 시인 박노해, 중동 전쟁 속 10년의 이야기 교보문고 … 02-05 2451
58 낯선 땅에서 빛으로 쓴 시, 마음 찰칵 곽윤섭 02-04 1761
57 박노해 ‘펜 대신 카메라 들고’ 광주드림 02-01 2085
56 낯선 땅에서 빛으로 쓴 시, 마음 찰칵 한겨레 01-29 1942
55 펜 대신 카메라 든 박노해 시인 지역안방 찾는다 광남일보 01-25 2238
 1  2  3  4  5  6  7  
Copyright ⓒ 2010 Park Nohae All Rights Reserved.